회원로그인

해외 ETF

ETF 데일리 바이오 ETF에 더 많은 자금 유입될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ETF Trender 작성일 19-02-14 09:34

본문

바이오etf.jpg

바이오 ETF에 더 많은 자금 유입될 전망

Biotech ETFs Could See More Inflows (2019.2.13, ETF TRENDS)

2018년 후반기 침체 이후 iShares Nasdaq Biotechnology ETF (IBB)SPDR S&P Biotech ETF (XBI)2019년 들어 두 자릿수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의료주 역시 경기 방어주 관련 부문에서 매력적인 가치를 지닌 것으로 보인다. 일부 분석가들은 위의 두 가지 바이오 ETF를 비롯해 바이오 ETF들이 투자자들로부터 더 많은 자산을 유치할 것으로 보고 있다. 지금까지 투자자들은 IBB와 XBI를 합쳐 거의 6억 달러를 투자했다. 저평가와 계속되는 시장의 지지, 그리고 정치적 위험 감소를 감안할 때, 제약주들은 그들의 미래 모멘텀을 계속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단기 저항에 부딪힌 중국 ETF

Big China ETF Faces Near-Term Technical Tests (2019.2.13, ETF TRENDS)

iShares China Large-Cap ETF (FXI)는 올해 9% 상승했지만 그 상승세가 일부 중요한 저항 구간을 돌파하지 못하면 단기적으로 하락할 수 있다. 세계 양대 경제대국인 미국과 중국의 무역긴장 해소가 올해 중국 증시와 FXI 등 ETF의 부진을 뒷받침하고 있다. 1월 3일 최저치에서 2월 5일까지 FXI는 약 14% 상승했다. 투자자들은 올해 달러가 약세를 보일 것이고,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금리 인상 속도를 늦추거나 2019년에는 금리 인상이 전혀하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을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중국의 대규모 경기 부양 노력도 자국 주식시장을 고려한 조치다.

유혹의 손짓 보내고 있는 신흥국 채권 ETF

Opportunity Beckons With EM Bond ETFs (2019.2.13, ETF TRENDS)

iShares J.P. Morgan USD Emerging Markets Bond ETF (EMB)는 최대 규모의 신흥 시장 ETF이다. 올해 3.41%나 올랐으며 일부 시장 분석가들은 신흥시장 채권 시장에 기회가 남아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EMB는 J.P. Morgan EMBI Global Core Index 지수를 추종한다. 부채가 많은 나라들이 포트폴리오에서 더 큰 비중을 차지할 것이라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 신흥시장 채권이 여전히 매력적으로 보이는 것은 작년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금리를 인상한 후 두 배로 타격을 입었었고, 글로벌 경쟁국에 대한 미국 달러화 가치가 상승했기 때문이다.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금리 인상 완화를 시사하고, 미국 달러화가 약세를 보이는 등 올해 안전 자산의 전망은 크게 달라 보인다.

김성훈 uha@etftrend.co.kr

0

작성자 소개

  • ETF트렌드ETFTrender@etftrend.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